idyllic* - 걷는다는 것.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1)
ⅰ. 낙서글 (152)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6)
220,497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ALL REPORT


2011. 6. 28. 01:57



camino frances 걷기가 끝났고, 산티아고를 떠나왔다. 함께걷던 사람들과 눈물의 포옹을 나누고 서로를 격려하며 아쉬움속에 헤어졌고, 종점에서 만나지못한 수많은 그 사람들을 궁금해하고 걱정하며 무겁게 발걸음을 돌렸다. 산티아고 걷기여행이라는게 어떤이에겐 무척 생소하고 어떤이에겐 다들가는 흔한 여행지처럼 느껴지기도하고 어떤이에겐 신을 가까이 만나기위한 길로 인식되기도한다. 사실 걷는내내 사람들의 다양한 걷기형태와 태도들을 보며 까미노길 걷기의 본질은 과연 무엇인가 의문이 들었고 아직 명쾌하게 답을 얻진 못했지만, 누군가 이 길을 걸으러 가겠다고 한다면 마음속에 무거운 돌을하나 매달고 무겁고 경건하게 한발한발 내딛는 시간을 가지라고 해주고싶다. 그리고 이왕이면 꾸준히 휴식하는날없이 풀코스로, 서두르지말고 길을 음미하며 그렇게.
..

많은것들을 얻고 느끼고 깨닫고 버리는 시간들이었고 이렇다하게 설명하기 어려운것들이 많지만 분명히 느껴지는건 삶의 결이 혹은 각도가 1도정도, 아주 조금이지만 변화했다는 것.

그 안에서 가능했던 내면의 변화와 정리된 생각들을 잊고싶지않아서인지 길이 끝난지 5일째지만 선뜻 다시 일반여행자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는것 같다. 아직도 걷던 그 순간들이 아련한 꿈처럼 느껴진다.

시간이지나면 발의통증도, 베드벅에 물린 상처들도, 귀에생긴 햇빛화상도 조금씩 사라지겠지만 그 길에서 얻었던 것들은 절대 사라지지 않았으면 좋겠다.
길은 계속되고 삶도 계속될 것이다. 시간이 계속 흐르듯이.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ⅴ.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방랑2 - 북경공항.  (0) 2011.11.06
방랑1 - 그 시작점에서.  (0) 2011.11.06
걷는다는 것.  (6) 2011.06.28
2011 여행.  (2) 2011.05.02
2010. 7. Osaka, Japan. ⑩  (2) 2010.08.01
2010. 7. Osaka, Japan. ⑨  (2) 2010.08.01
| 2011.06.28 13:59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2011.06.28 16:06 | PERMALINK | EDIT/DEL
비밀댓글입니다
BlogIcon Mr.Dust | 2011.07.01 22:36 | PERMALINK | EDIT/DEL | REPLY
ㅎㅎㅎ 속담에서나 나오는 바로 그 베드벅스!!
아어.. 전 세달 동안 시달렸었는데, 그 때 생각하면 지금도 끔찍하네요.

그래도 잘 지내고 계신 듯 합니다. 저는 비와 바람과 추위와 싸우고 있습니다.
아어.. 추운게 싫어서 남쪽으로 도망왔는뎀.. 얼어죽을 것 같아요~(라고 해도 사실 영상 10도 내외.. 사막으로 갈수록 추워지긴 합니다만..) 호주에서 지겹기로 유명한 눌라보 평원을 가로지르기 직전에 잠깐 마을에 들렸습니다. 근데 내일 아침에 썬더스톰에 시속 50km 가 넘는 역풍이군요. 쿨럭.. 하루 더 쉴까.. (...)

여튼.. 걷는다는 것 좋죠.
저도 수년 전에 800km 정도 걸어봤는데, 그 땐 별 생각 없었지만, 그리고 다시는 안 하겠다고 다짐했지만, 한 번쯤.. 다시 걸어보고 싶은 마음이 있습니다. 일전에 길에서 만난 분처럼 십수년간 세계를 걷고 싶은 생각은 없습니다만. 인도에 가게 되면.. 아.. 인도는 스쿠터로 돌기로 했는데.. 흠..

아.. 글고보니 잠수 중이었나.. ㅡㅡa
BlogIcon idyllic | 2011.07.02 02:46 신고 | PERMALINK | EDIT/DEL
ㅎㅎ간만이어요! 여행은 여전히 자루진행되고 있으시군요! 여긴 무척 더워요, 구경이고 뭐고 나가기싫을만큼 햇빛도 뜨겁고.. 내일 스페인으로 넘어가야하는데 거긴 거의40도래요ㅠㅠ 베드벅은 끝난거같은데도 뭔가계속 물리고있어서 노이로제가 걸릴지경이랍니다. 피곤하고 노곤하고 그러네요. 집에 가고싶단 생각도 들고요..ㅡㅜ 몸조심히 여행 잘이어나가시기를!
BlogIcon .블로그. | 2011.07.05 00:1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고생한 만큼 그 추억과 가르침인 오래도록 쓰임받을 거 같아요.
더위 조심하시고요. 어디서나 혼자가 아니라는 것을 믿으세요. ^^
BlogIcon idyllic | 2011.07.11 08:13 신고 | PERMALINK | EDIT/DEL
감사합니다. 앞으로 남은여행도 잘 이어나가보도록 할게요.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