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흐름.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2)
ⅰ. 낙서글 (153)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7)
221,472 Visitors up to today!
Today 1 hit, Yesterday 0 hit
daisy rss





ALL REPORT


2010. 4. 4. 12:26

인지하지 못했던 흐름은 시작되었고 이미 난 그 한 가운데에 있다.
급류에 휘말리고 소용돌이에 힘겨운 시간이 오더라도,
흐름의 끝이 없으면 좋겠다는,
기약없는 작은바램.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  (0) 2010.04.15
.  (0) 2010.04.11
ed. ing. will.  (2) 2010.03.28
.  (0) 2010.03.14
불면.  (4) 2010.03.13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