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설레임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2)
ⅰ. 낙서글 (153)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7)
221,201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0 hit
daisy rss





ALL REPORT


2014. 8. 23. 00:11


꿈속에서 타인의 품에 안긴채로는 숨이막혀 숨을 쉴수 없을만큼의 심리적 거부감을 표했고 결국은 당신을 찾았다.
잠깐의 호기심정도로 바라보다 서로 그만두게 될지 알 수 없는노릇이지만,
어쨌든 오늘은 설레임에 일찍 잠에서 깼다.
당신의 말과 표정을 곱씹으니 설레지 않을수가 없다.
사려깊음이 좋다.
마음속에 꽃이 피는 기분이다.
감사한 순간들.

당신도 나처럼 설레이는 아침을 맞이하고 있다면 좋겠어.



'ⅵ. 혼잣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  (0) 2014.08.28
what  (0) 2014.08.28
설레임  (0) 2014.08.23
..  (2) 2014.05.26
Critical thinking.  (0) 2014.05.22
욕구.  (0) 2014.05.21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