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동행' 태그의 글 목록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1)
ⅰ. 낙서글 (152)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6)
220,497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ALL REPORT


'동행'에 해당되는 글 2건
2009. 2. 15. 20:21
긴긴 인생에 있어 평생을 함께 의지할 파트너가 있다는 것은 굉장히 보편적이고 특별하지 않은, 평범한 과정이기도 하지만 그 자체만으로 큰 축복이라고 생각한다. 그 파트너를 찾아 동행하는 일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풀어야 할 숙제이자 거쳐가야 할 과정이라고 볼 수 있겠는데, 아직 그런 파트너를 만나지 못한 나로써는 그 파트너를 찾고 동행을 하는것에 있어서 여러가지 궁금증과 호기심이 있을 수 밖에 없으며, 지나치게 현실적이라는 비판을 받는 나이지만서도 그 부분에 있어서는 낭만적인 환상을 아직 버리지 않았다. 그치만 요 근래에 유부녀 친구들이 슬슬 생기면서, 그녀들의 삶의 행보들을 조금씩 지켜보면서, 이야기를 나누어보면서 느낀건.. 파트너와 동행하면서 부터 삶의 무게는 더욱 커져버리고 어릴 적 꿈꾸던 이상향이나 꿈들이 점점 현실이라는 바닥으로 추락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매주 금요일 밤마다 방영되는 '사랑과 전쟁'만 봐도 그 환상은 쉽게 깨질 수 있었던 것이지만 그래도 나름 환타지에 대한 끈을 놓지 않았건만 조금씩 파트너와의 동행이 기대하고 상상하는 것처럼 마냥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여 상승작용이 나타나길 바라는건 무리라는 걸 피부로 느껴가는 중인 것 같다.

'나'가 아니라 누구의'아내', 누구의'엄마'의 호칭이 더 익숙해진 '주부'가된 그녀들을 보니 여성으로써 한참 예쁘고 활짝 피었던 풋풋하던 학창시절 모습과 겹치면서 조금 서글퍼졌다. 나도 조금씩 내 이름을, 내 모습을 잃어가게될까. 요즘 읽고있는 '알링턴파크 여자들의 어느 완벽한 하루' 덕에 더욱 더 와닿는 현실이다. 그래도 아직은 현실을 모르는 철부지라는 소리를 듣더라도 파트너와의 동행이라는 그 환상을 버리고 싶지는 않다. 현실이라고 생각하기엔 아직은 다른세계 이야기같달까.


'ⅰ. 낙서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억.  (2) 2009.02.16
바보상자.  (4) 2009.02.15
환상.  (0) 2009.02.15
벤자민 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  (8) 2009.02.12
Travis - The man who  (0) 2009.02.09
꽃바구니.  (2) 2009.02.02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9. 2. 7. 17:03


사랑하는 사람과
편안한 마음으로 따뜻한 손 마주잡고 천천히 함께 걸어갈 수 있는 것,
그거 하나면 충분해.

그렇게 살고싶어.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밤.  (2) 2009.02.16
욕심이 아니야.  (0) 2009.02.08
동행.  (2) 2009.02.07
햇살.  (2) 2009.01.19
빈 틈.  (2) 2009.01.18
듣고싶어.  (2) 2009.01.14
BlogIcon .블로그. | 2009.02.07 17:1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어떤일이 있어도 서로 사랑할 수 있다는 믿음이 지금 두분이 손을 잡는 이유같습니다.
저도 나중에 저런 사랑을 할 수 있었으면 하네요. ^^
BlogIcon idyllic | 2009.02.07 17:29 신고 | PERMALINK | EDIT/DEL
서로를 믿고 또 그 믿음을 확신할 수 있다는게 참 중요하고도 특별하죠.. 반갑습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