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여유' 태그의 글 목록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2)
ⅰ. 낙서글 (153)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7)
220,968 Visitors up to today!
Today 1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ALL REPORT


'여유'에 해당되는 글 5건
2011. 4. 14. 15:17


햇살 따숩고,
커피 맛있고,
조용하고,
봄이고,

좋구나.

오늘은 꼭 읽던책을 다 읽어야지.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침표.  (2) 2011.09.18
-  (4) 2011.05.09
둥가둥가  (2) 2011.04.14
어른.  (2) 2011.04.12
속초.  (2) 2011.04.11
경주.  (0) 2011.04.11
BlogIcon .블로그. | 2011.04.26 00:2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떠나요~ 둘이서.. 모든것을 훌훌버리고.... 라는 노랫말이 생각나네요.
친구나 지인이나 가족이나... 함께 어디로 떠나보세요. ^^
BlogIcon idyllic | 2011.04.29 17:40 신고 | PERMALINK | EDIT/DEL
봄이 오더니 요즘 날씨가 다시 짖꿎네요, 나들이 가는대신 집에서 조용히 보내볼까 합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 10. 16. 12:16



토요일 이른오전,
따스한 햇살아래,
라디오를 들으며,
방울방울 비누놀이.

여유를 찾아가고있다.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씐.  (0) 2010.10.23
사랑하라.  (0) 2010.10.23
방울방울.  (0) 2010.10.16
달빛.  (2) 2010.09.26
Sunrose.  (0) 2010.09.26
속도.  (0) 2010.09.13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 9. 12. 16:57



시간에 쫓기지 말자.
욕심이 많으면 그 욕심만큼 더 부지런해지고 더 똑똑하게 해야한다.
허둥대지 말고, 현명하고 차분하게 내안의 시간을 끌어낼줄 알아야 한다.
내가 만든 시간틀에 쫓기지 말고,
미친속도의 시간흐름이 휘둘리지 말고,
집중력있고 센스있게 컨트롤하는 법을 익혀보도록 하자.

그들처럼 여유없고 융통성없는 사람이 될수 없고, 되고싶지 않고, 되어서도 안된다.

멀리보고, 넓은시야로.

난.
할수있다.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속도.  (0) 2010.09.13
-  (2) 2010.09.12
시간.  (0) 2010.09.12
한강.  (0) 2010.09.05
쉼표.  (0) 2010.08.25
배려.  (0) 2010.08.22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8. 2. 13. 20:3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유,
따뜻한 햇살,
어느것에도 얽메이지 않는 자유로움을,,

원해요.

그리고 하루 세 끼의 식사도..;;

EOS30, 2007. 5. 솔즈베리.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0) 2008.03.04
좋아.  (0) 2008.03.03
원해요.  (4) 2008.02.13
..  (0) 2008.02.10
휴식.  (2) 2007.12.19
즐거운 산책길  (0) 2007.11.19
BlogIcon Inuit | 2008.02.18 21:3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추운 요즘을 생각하면, 보기만 해도 나른하군요. ^^
BlogIcon idyllic | 2008.03.03 23:43 신고 | PERMALINK | EDIT/DEL
Inuit님~ 답글이 넘 늦었죠..;
어느덧 3월이고 봄도 슬슬 다가오고 있네요^-^
나른한 봄햇살을 맞으며 나들이할 날을 기다려봅니다-
BlogIcon 소나기♪ | 2008.03.04 19:5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와~따듯한 사진이군요.
보는 순간 눕고 싶다 이것 밖에 안 떠오르는군요. ㅎㅎ
BlogIcon idyllic | 2008.03.07 14:16 신고 | PERMALINK | EDIT/DEL
따뜻한 햇살을 받으며 뒹굴뒹굴..^^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7. 10. 22. 22:04
사용자 삽입 이미지

푸른 하늘,
시원한 바람,
이따금의 여유가 그리운 나날들.

여행을 향한 갈증이 시작되었다.


Canon EOS30
Mont saint michel, France
2007. 4.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바다  (10) 2007.11.05
흔적.  (4) 2007.10.28
갈증.  (4) 2007.10.22
여행의 마지막, 귀국.  (4) 2007.07.04
영국, 솔즈베리(UK, Salisbury)  (2) 2007.07.04
영국, 해이 온 와이(UK, Hay-on-Wye)  (8) 2007.06.23
BlogIcon Mr. Dust | 2007.10.23 01:32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보기만해도 시원한 사진이네요.
BlogIcon idyllic | 2007.10.23 18:30 신고 | PERMALINK | EDIT/DEL
요샌 도통 밖을 못봐서.. 파란하늘 보기가 힘들어요.
BlogIcon 미로 | 2007.10.26 00:12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전에도 말씀드린 것 같은데... 하늘의 색을 참 잘 담아내시는 것 같네요. ^^
BlogIcon idyllic | 2007.10.28 18:17 신고 | PERMALINK | EDIT/DEL
쑥스럽네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