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緣' 태그의 글 목록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2)
ⅰ. 낙서글 (153)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7)
220,968 Visitors up to today!
Today 1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ALL REPORT


'緣'에 해당되는 글 2건
2011. 1. 23. 16:19


기다란 평행선이 되어 지금의 우리로는 상상할 수 없을만큼 멀리까지,
거기에 무엇이 있을지 모를 멀리까지.. 그렇게 갈수 있으면.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독촉.  (2) 2011.02.20
성장중.  (6) 2011.02.18
  (0) 2011.01.23
Jumping.  (0) 2011.01.23
근황.  (8) 2010.12.27
breathing.  (6) 2010.11.20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 6. 25. 12:40


그 사이에 존재했던 시간의 빈공간 속에서,
좀더 단단하고 알차고 강한 사람으로 변화되며 나름 긍정적으로 흘러왔다고 생각했지만,
지속적인 무너짐 속에 점점 더 단단한 껍데기로 포장해 숨어왔을 뿐이란걸,
그대로 있다간 마지막 방어선까지 무너져 버릴까봐,
거친 껍데기 위에 날카로운 못을 만들어 남들이 주는 상처들로부터 스스로를 방어해왔을 뿐이란걸,
그 껍데기 속에 숨어 계속 울면서 무너져 왔을 뿐이란걸,
새삼 깨달았던 새벽.

아무리 단단한 껍데기를 만들어 봤자
불로 가열되지 않는 한,
그 안 내용물은 어차피 날계란 처럼 흐물거릴 뿐인데.
.


내면에 존재하는 좋지 않음.
외부에 존재하는 좋지 않음.
새로운 시각에서 여러가지로 다시 생각하는 계기.


그리고,
이상한 특별함의 굳어짐.
역시, 라는 생각.


'ⅵ. 혼잣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타이밍.  (2) 2010.06.26
글쎄,  (0) 2010.06.26
변화.  (0) 2010.06.25
그럼,  (2) 2010.05.23
-  (4) 2010.05.18
우물.  (4) 2010.05.18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