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바다' 태그의 글 목록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2)
ⅰ. 낙서글 (153)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7)
221,041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ALL REPORT


'바다'에 해당되는 글 5건
2011. 4. 11. 21:01


속초의 바다가 처음이었던 나에겐, 이미 과하게 개발된 그곳은 그저 망연자실 한숨만 나오던 장소였다. 인공조형물과 빼곡히 들어찬 가게들 그리고 콘크리트 주차장.. 바다를 보러 온건지 휴양건물들을 보러온건지 헷갈릴만큼 내가 바라던 해변의 모습은 온데간데 사라져 버렸다. 사라져버렸다라고 하기엔 이전의 속초바다를 보질 못했으니 좀 맞지 않는것 같지만 태초에 태어난 속초바다의 모습은 이게 아니라는것 만큼은 정말 확실하다. 사람손이 많이간 자연은 결코 아름다워질 수 없음을 우리는 이미 많이 보고 겪지 않았던가. 아직도 깨닫지 못하고 있는걸까. 깨달을 새도없이 이미 사람은 자본의 영향에 너무도 진하게 물들어있다. 

슬펐다.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둥가둥가  (2) 2011.04.14
어른.  (2) 2011.04.12
속초.  (2) 2011.04.11
경주.  (0) 2011.04.11
-  (0) 2011.03.12
+  (0) 2011.03.05
| 2011.04.27 08:37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BlogIcon idyllic | 2011.04.29 17: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저도 조용한 아지트를 발굴해야 할까봐요. 부럽습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1. 1. 23. 14:53


to the moon,
to the sky,
to the freedom.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장중.  (6) 2011.02.18
  (0) 2011.01.23
Jumping.  (0) 2011.01.23
근황.  (8) 2010.12.27
breathing.  (6) 2010.11.20
-  (4) 2010.11.20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9. 5. 4. 22:59


차가워.
시원하다.

추워.

EOS30/REALA100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환기.  (0) 2009.08.11
라임모히또.  (2) 2009.05.05
쏴아.  (4) 2009.05.04
그래,  (2) 2009.04.26
복잡.  (10) 2009.04.22
오해.  (4) 2009.04.21
BlogIcon .블로그. | 2009.05.04 23:0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 3월에 바닷가에 갔을 때도 발이 정말로 시려웠어요.
그래도 답답한 신발을 벗고 모래사장을 돌아다니면 기분이 그렇게 좋아요. ^^
그리고 바닷물도 맛봤는데 짭짤하더라고요.;;;
BlogIcon idyllic | 2009.05.05 08:08 신고 | PERMALINK | EDIT/DEL
바닷물도 차고 바람도 많이 차가웠지만
화창한 날씨에 햇빛도 따스해서 기분 정말 좋았어요. :)
바닷물 맛보는건 깜빡했.;; -.-
알 수 없는 사용자 | 2009.08.15 19:53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 올해는 바다한번 못가보고 다 지나가는듯하네요..
고향이 부산인데 바다 냄새도 한번 못맡아볼듯..
BlogIcon idyllic | 2009.08.15 23: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지금 8월이니..올해 아직 많이 남았어요~!! 무더위 조금 지나거든 한산한 바닷가를 찾아가보시는것도 괜찮을것 같아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7. 11. 5. 21:57
더 추워지기 전에,
마음의 휴식도 취할겸,
갑작스레 생긴 시간을 덥썩잡아들고,
바다에 다녀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중해 바다가 부럽지 않을만큼
예쁘고 깨끗하고 조용한 동해바다 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워진 날씨와 함께 엄청나게 차가운 기운을 내뿜으며,
바다가 저를 거부하면 어쩌나 걱정했지만,
다행히도,
따스한 햇살과 적당히 기분좋은 차가운 모래사장이 저를 반겨주었습니다.
즐거웠어요.
:)


Canon EOS30, Vista 100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즐거운 산책길  (0) 2007.11.19
즐거웠던 여름날  (0) 2007.11.14
가을바다  (10) 2007.11.05
흔적.  (4) 2007.10.28
갈증.  (4) 2007.10.22
여행의 마지막, 귀국.  (4) 2007.07.04
알 수 없는 사용자 | 2007.11.05 23:22 | PERMALINK | EDIT/DEL | REPLY
예쁘네요. 부럽습니다. 이래저래..
BlogIcon idyllic | 2007.11.07 20:54 신고 | PERMALINK | EDIT/DEL
다른 어떤게 더 부러우신걸까 살짝 궁금하네요..^^;;
BlogIcon 다알리아 | 2007.11.06 01:4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우, 바다 가고 싶어요 -_ㅠ
BlogIcon idyllic | 2007.11.07 20:54 신고 | PERMALINK | EDIT/DEL
바다 좋아요~~!! ^^
BlogIcon 미로 | 2007.11.07 11:17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정말 깨끗하네요. 'ㅅ' 어디죠?
제가 군복무했던 속초 앞바다는 저렇지 않았던 것 같은데. ^^
BlogIcon idyllic | 2007.11.07 20:55 신고 | PERMALINK | EDIT/DEL
주문진 근처였어요~^^
아무리 동해바다라지만 저정도로 깨끗할줄은 몰랐다죠^^
히피 | 2007.11.09 13:38 | PERMALINK | EDIT/DEL | REPLY
우와, 바다색 너무 이뻐요~동해바다하면 시퍼래서 무서웠던 기억밖에 없는데.
아, 봄 되면 동해 바다보러 갈래요~~
BlogIcon idyllic | 2007.11.09 22: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히피님이 가을바다를 궁금해하셔서 서둘러 스캔했답니다^^
저도 동해바다는 깊고 파랗기만 할줄 알았는데,
이렇게 투명하고 예쁜곳도 있더라구요~^^
BlogIcon 뎀뵤:) | 2007.12.04 01:3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유후~ 바다 좋네요. ^^*
BlogIcon idyllic | 2007.12.06 19:48 신고 | PERMALINK | EDIT/DEL
예쁘죠~^^ 또 가고싶어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6. 10. 3. 00:26
바다가고싶다.

Lomo LC-A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산책  (0) 2006.11.10
사진.  (0) 2006.11.01
싶다.  (2) 2006.10.03
달릴래?  (2) 2006.10.02
회색 땀  (0) 2006.09.17
성장중.  (2) 2006.08.20
까이유. | 2006.10.05 09:30 | PERMALINK | EDIT/DEL | REPLY
양아의 운동화!ㅎ
BlogIcon idyllic | 2006.10.05 10:08 | PERMALINK | EDIT/DEL
이녀석 ㅋ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