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하늘' 태그의 글 목록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2)
ⅰ. 낙서글 (153)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7)
221,072 Visitors up to today!
Today 1 hit, Yesterday 0 hit
daisy rss





ALL REPORT


'하늘'에 해당되는 글 5건
2011. 1. 23. 14:53


to the moon,
to the sky,
to the freedom.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장중.  (6) 2011.02.18
  (0) 2011.01.23
Jumping.  (0) 2011.01.23
근황.  (8) 2010.12.27
breathing.  (6) 2010.11.20
-  (4) 2010.11.20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0. 8. 22. 20:16


내가 어떤 모습이건,
내가 어떤 사람이건,
내가 어떤 마음이건,
하늘처럼 품어준다는걸,

알면 알수록,
더 소중하게,
더 조심스럽게,

줄 수 있는 가장 큰 배려로,
할 수 있는 가장 큰 신중함으로.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강.  (0) 2010.09.05
쉼표.  (0) 2010.08.25
배려.  (0) 2010.08.22
성장.  (0) 2010.08.17
흐름.  (2) 2010.08.10
여름밤.  (4) 2010.08.06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9. 8. 16. 17:51


또 그렇게 평행한 길따라 지나쳐가겠지.
아무것도 아니었던 것처럼, 아무일도 없었던 것처럼 그렇게 흘러가겠지.
저벅저벅 걸어간대로 선명한 발자국이 남는줄도 모른 채..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예쁘구나.  (4) 2009.08.25
추.  (4) 2009.08.17
지나갈일.  (4) 2009.08.16
그리움.  (3) 2009.08.16
꿈.  (2) 2009.08.15
환기.  (0) 2009.08.11
알 수 없는 사용자 | 2009.08.17 03:05 | PERMALINK | EDIT/DEL | REPLY
파란 하늘이 처연하게 느껴지네요.
BlogIcon idyllic | 2009.08.17 18:46 신고 | PERMALINK | EDIT/DEL
처연한 느낌.. 좋네요 :)
BlogIcon 2nd cancel | 2009.08.17 11:5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보고, 생각나는 사진이 있어
남겨요, 저 하늘, 좋아요.
BlogIcon idyllic | 2009.08.17 18:47 신고 | PERMALINK | EDIT/DEL
사진보고 놀랐어요, 두 사진이 시선이 너무 비슷한것 같아서요.. :) 하늘은 언제나 좋아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9. 1. 11. 00:30

어느덧 일을 시작한지 1년 하고도 5개월째..

오랜만에 블로그에 들러 지난 글들을 읽어보니 감회가 새롭다.
그동안 걸어온 삶의 흔적, 기억들이 마구 스쳐지나간다.

어릴적엔 내가 세상에서 가장 불행하고 사랑받지 못하는 그런 사람이라 생각했다.
하지만 지금 돌아보면..
한 단계, 한 단계씩 차분히 원하는 바를 이루어 내고 목표를 달성할 수 있었던 나는,
노력도 노력이지만 참 운이 좋은사람인듯.

굉장히 불안정한 작년 한해를 보냈었지만
인생에 있어서 굉장히 커다란 전환점 및 발판을 마련한 시기이기도 했다.

목표한 바를 어찌보면 거의 다 이룬 셈이라고 볼 수도 있는 지금 시점에서
이제 또 어느 방향으로 흘러가야 할지 고민하지 않을 수 없다.
많은 길들을 선택해서 많이 구체화 된 나의 삶이지만 아직도 수많은 갈림길들이 존재한다.
물론 현실에 만족하고 안주할 수도 있겠지만,
그렇게 된다면 분명 그건 내게 별 의미없는 길이라며 후회할 것이 뻔하다..

일단 현재의 커리어를 단단히 다져야 하는걸 알고있다.(공부할게 산더미다.)
그건 지금 당장 해야할 일이고, 앞으로 좀더 길게 보고 차분히 준비해야 할 그 무언가가 필요하다.

스물 다섯, 
이제 어떤욕심을 부려야 할까, 어떤 목표를 가져야 할까..
사실 여기서 부터는 달리 가이드라인이 없어서 수차례 고민하고 생각해봐도 사실 답은 없다.
내 마음과 머릿속에서 정말 원하는게 무엇인지를.. 진정으로 물어봐야 할 시기가 바로 지금인것 같다.

난, 이제 어디로 날아가고 싶은걸까?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빈 틈.  (2) 2009.01.18
듣고싶어.  (2) 2009.01.14
방향.  (2) 2009.01.11
나약함.  (8) 2008.09.29
막막.  (4) 2008.08.31
:-)  (0) 2008.08.27
BlogIcon Mr.Dust | 2009.01.11 23:45 | PERMALINK | EDIT/DEL | REPLY
굉장히 오랫만에 들립니다.
그런데 벌써 1년 반이나 되셨군요. 이제 어였한 백의의 천사? 악녀? 흡혈귀? =3=33

여튼 여전히 하늘은 아름답군요. 까마귀는 별로지만..
BlogIcon idyllic | 2009.01.12 19:16 신고 | PERMALINK | EDIT/DEL
그간 잘 지내셨나요? ^^
전엔 절대 상상할 수 없었던 시간인데..
1년 반이 되간다니 시간 참 빨라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6. 11. 24. 21:42
하늘은.. 언제봐도 좋다.

Lomo LC-A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래노래방방  (0) 2006.12.30
작년 겨울, 루미나리에  (0) 2006.12.24
하늘은..  (6) 2006.11.24
낮풍경  (10) 2006.11.18
하늘공원  (4) 2006.11.12
익숙한 풍경.  (2) 2006.11.11
BlogIcon inuit | 2006.11.24 23:57 | PERMALINK | EDIT/DEL | REPLY
멋집니다. 외국이라고 속여도 믿을듯 해요. +.+
BlogIcon idyllic | 2006.11.25 12:07 | PERMALINK | EDIT/DEL
^-^
BlogIcon 미로 | 2006.11.26 12:26 | PERMALINK | EDIT/DEL | REPLY
태그를 안 보고 "어딘가요?"라고 물어볼 뻔 했습니다.
하하하하. 경치가 참 좋네요.
BlogIcon idyllic | 2006.11.26 17:03 | PERMALINK | EDIT/DEL
태그에 넣길 잘했네요..^^
BlogIcon 님! | 2006.12.31 02:1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정말 이쁘네요^^
BlogIcon idyllic | 2006.12.31 11:59 신고 | PERMALINK | EDIT/DEL
안녕하세여 마루짱님^^ 칭찬 감사합니다. 히힛.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