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yllic* - '그리움' 태그의 글 목록

글&사진 절대 불펌금지
분류 전체보기 (702)
ⅰ. 낙서글 (153)
ⅳ. 사진 (165)
ⅴ. 여행 (57)
ⅵ. 혼잣말 (327)
221,072 Visitors up to today!
Today 1 hit, Yesterday 0 hit
daisy rss





ALL REPORT


'그리움'에 해당되는 글 3건
2011. 9. 30. 11:58

달리 특별해보일것 없는 곳이었으나,
조용한 거리, 잘 포장된 도로, 선한 사람들, 비교적 낮은 서양인 비율,
쏟아질듯 촘촘히 박혀 빛나는 별이 가득하던 밤하늘,
그리고 좋은 사람,

밤이든 낮이든 그저 걷는것 만으로도,
그저 그곳에 있고 그곳에서 호흡하고 그곳 사람들을 바라보는 것 만으로도 행복했던,
매번 말을걸며 물건을 팔던 아키족 할머니들마저도 그리워지는 그곳,
그곳으로 순간이동하여 잠깐만 걷고 오고싶다.

Luang namtha, Laos.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금만.  (0) 2011.10.04
Life.  (2) 2011.10.01
그저 좋은 것.  (0) 2011.09.30
그 밤.  (0) 2011.09.30
마침표.  (2) 2011.09.18
-  (4) 2011.05.09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9. 8. 16. 10:48



이십대 중반의 성인이 된 지금
아빠와 진하게 술잔을 기울였다면,
어떤이야기가 오갔을지 궁금해졌다.

수능이 끝난 그 해 겨울,
이제는 성인이 다 되었다며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따라주셨던 소주 한 잔.
당시에도 참 감동했지만,
아마 평생 잊을 수 없을 듯..

간만에 떠오른.. 그리움.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  (4) 2009.08.17
지나갈일.  (4) 2009.08.16
그리움.  (3) 2009.08.16
꿈.  (2) 2009.08.15
환기.  (0) 2009.08.11
라임모히또.  (2) 2009.05.05
익명 | 2010.06.08 00:40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BlogIcon idyllic | 2010.06.08 20:24 신고 | PERMALINK | EDIT/DEL
참 별거 아닌것 같으면서도,
그런게 되게 크게 다가오는것 같아.
익명 | 2012.06.27 19:29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07. 10. 22. 22:04
사용자 삽입 이미지

푸른 하늘,
시원한 바람,
이따금의 여유가 그리운 나날들.

여행을 향한 갈증이 시작되었다.


Canon EOS30
Mont saint michel, France
2007. 4.

'ⅳ.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바다  (10) 2007.11.05
흔적.  (4) 2007.10.28
갈증.  (4) 2007.10.22
여행의 마지막, 귀국.  (4) 2007.07.04
영국, 솔즈베리(UK, Salisbury)  (2) 2007.07.04
영국, 해이 온 와이(UK, Hay-on-Wye)  (8) 2007.06.23
알 수 없는 사용자 | 2007.10.23 01:32 | PERMALINK | EDIT/DEL | REPLY
보기만해도 시원한 사진이네요.
BlogIcon idyllic | 2007.10.23 18:30 신고 | PERMALINK | EDIT/DEL
요샌 도통 밖을 못봐서.. 파란하늘 보기가 힘들어요.
BlogIcon 미로 | 2007.10.26 00:12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전에도 말씀드린 것 같은데... 하늘의 색을 참 잘 담아내시는 것 같네요. ^^
BlogIcon idyllic | 2007.10.28 18:17 신고 | PERMALINK | EDIT/DEL
쑥스럽네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